2020.07.10 (금)

  • 구름많음22.8℃
  • 구름조금백령도20.7℃
  • 비북강릉21.2℃
  • 맑음서울24.0℃
  • 구름조금인천23.1℃
  • 비울릉도20.9℃
  • 구름조금수원25.6℃
  • 구름많음청주26.6℃
  • 구름많음대전26.2℃
  • 구름조금안동24.6℃
  • 맑음포항22.4℃
  • 구름많음대구25.9℃
  • 구름많음전주25.5℃
  • 구름조금울산23.3℃
  • 구름많음창원23.4℃
  • 흐림광주24.6℃
  • 박무부산22.2℃
  • 구름많음목포22.1℃
  • 박무여수22.8℃
  • 흐림흑산도21.6℃
  • 구름많음홍성(예)26.2℃
  • 박무제주23.8℃
  • 맑음서귀포23.7℃
고2 학생 이하 등교수업 시작…천안·아산 일부 학교는 ‘잠정 연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2 학생 이하 등교수업 시작…천안·아산 일부 학교는 ‘잠정 연기’

991671149_sypCAHJ4_photo_3.jpg

 

[세종온라인뉴스] 27일, 초등학교 1~2학년과 중학교 3학년, 고등학교 2학년, 유치원생들이 코로나19 이후 첫 등교수업을 시작했다.

   
이들 학생들의 등교수업은 지난 20일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의 등교 이후 두 번째로 이뤄지는 것이다.
 
교육당국은 코로나19 사태가 언제 끝날지 모르고, 가을에 재유행이 될 수 있다는 가능성도 점쳐지는 가운데 학교와 유치원 교육 및 돌봄을 무작정 미룰 수 없다는 판단 하에 예정대로 등교수업을 추진했다.
 
단, 등교 학생 수를 조절하는 등 다양한 학생 분산책을 통해 코로나19 감염 위험도를 낮추는 조치를 각 학교별로 시행하고 있다.
 
이날 등교수업을 시작한 천안불무초등학교의 경우, 아침부터 교직원들이 교문으로 나와 학생들 사이에 거리를 두게 하고 분산해서 교실로 입실하게 하는 등의 조치를 실시했다. 또 학교 건물로 들어설 때도 충남교육청에서 지원된 열화상카메라를 통과한 후 교실에 입실하도록 하고 있다.
 
한편, 26일 밤늦게 전해진 천안 직산읍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에 따라 이 지역 인근 초등학교인 직산, 성거, 소망, 삼은, 양당, 성환초등학교 등 6개 학교의 등교수업은 잠정 연기됐다.
 
또 구미에서 발생한 확진자(유치원교사)가 다니는 유치원의 원생이 최근 아산의 친척집에 방문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권곡, 동신, 신리, 충무초 등 4곳의 학교 역시 등교수업을 연기했다. 여기에 추가로 4개 초등학교와 2곳의 유치원도 등교 연기조치가 시행됐다.

천안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확진자 발생에 따라 각급 학교장들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으며, 등교수업을 하는 학교들은 거리두기에 따른 문제점 등을 보완해 학부모님들께서 안심하고 자녀들을 학교에 보내실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산교육지원청 관계자 역시 "등교수업 연기를 한 학교에 대해선 온라인 수업으로 대체하도록 하고 있고, 각 가정에서 부모님들이 자녀들의 체온을 매일 체크해서 웹 상에 올리도록 조치했고 이 중 체온이 높은 학생은 등교를 하지 않도록 전달했다"고 말했다.

 

 

구독 후원 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